[7월 31일 대구시 예산정책협의회]

[7월 31일 대구시 예산정책협의회]

주호영 의원을 비롯한 대구시 국회의원과 대구시는 31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대구지역 여야 국회의원들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갖고 내년도 국비 확보문제와 주요 현안을 논의한 뒤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김상훈 자유한국당 대구시당위원장 등 한국당 소속 의원 7명과 김부겸·홍의락 더불어민주당 의원,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 조원진 대한애국당 의원, 무소속 정태옥 의원 등 대구지역 국회의원 12명과 권영진 대구시장과 행정·경제 부시장 등이 참석했다.


시는 협의회에서 물산업 유체성능시험센터 건립(120억원), 대구 동구 안심~경북 경산 하양 복선 전철 건설(396억원), 대구순환고속도로 건설(500억원) 등에 대한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해 국회의원들의 협조를 구했다.


또 주요 현안인 관문공항 건설과 대구취수원 이전, 한국물기술인증원 유치를 위한 국회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다.


이번 시가 국비로 추진할 계획인 20개 주요 사업의 총소요 예산은 3조2천877억원이며, 당장 내년에 4천372억원을 확보해야 하지만 정부 부처에서 삭감되는 등 여의치 않은 상황이다.

등록자    비밀번호